[건화가족 여러분! 한해 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수북히 쌓인 낙엽이 가을의 정취를 더하더니 어느덧 기해년(己亥年)의 끝자락에 와 있습니다. 황금돼지해답게 좋은 결실들을 맺고 계신지요? 마지막까지 유종의 미를 거두는 건화가족 되시기를 바랍니다. 올 한해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우리 건화는 매년 연말에 임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는 의미로 회사에서 선물(20kg 햅쌀 2포씩)을 각 가정에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건화가족에게 연말 쌀 선물은 임직원 자녀 수험생 격려 선물에 이은 또 하나의 가족친화경영의 일환으로 2005년부터 시행하여 올해로 15년째를 맞이하였습니다.

       

       

이 행사가 의미를 더하는 것은 건화와 15년째 ‘11자매결연을 맺어온 강화군 불은면 삼성리 주민들이 직접 재배한 특산품인 강화섬쌀이라는데 있습니다. [‘11활동에 대한 의미와 역사는 건화스토리(2018. 10. 25 게재분)를 통해 자세히 소개해 드린 바 있습니다.]

       

20051213, 우리회사는 삼성1리와 11촌 자매결연을 맺고 임직원 연말 쌀 선물을 시작하게 됩니다. 올해도 2500여 포대의 '강화섬쌀'을 구매하여 선물하였습니다. 

       

이처럼 임직원 가정 쌀 선물은 임직원의 노고를 격려하면서 직원들 가정에 건강을 선사할 뿐 아니라, 우리 농산물 가격 안정화에도 기여하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는 행사로 건화의 경영철학인 송무백열의 실천 현장이기도 합니다.

       

우리의 나누는 문화를 통해 건화가족 모두 힘을 얻어 힘차게 새해를 달려봅시다. 새해는 밝고 긍정적이고 매력적인 의미를 내포한 '하얀 쥐의 해'인 경자년(子年)이라고 합니다. 건화가족들 모두 밝은 일만 가득하시기를 기원합니다.


Posted by kh20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조민현 2019.12.17 16: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와이프로 부터 회사에서 쌀이 배송됐다는 전화를 받았읍니다. "그래? 웬 쌀?" 모르는 척 하면서 생색을 좀 냈읍니다. 예로 부터 쌀독에서 인심난다는 말이 있듯이 왠지 마음이 든든해 집니다. 한 포대는 제가 킵하고 한포대는 어머니께 부쳐드려야 겠네요. 감사합니다

  2. 이준화 2019.12.18 08: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쌀이 귀한 시절을 보내셨던 어머니는 매년 연말 회사에서 보내주시는 쌀을 받으시면 큰 부자가 된 것 같다고 좋아하시며 회사에 감사의 인사를 꼭 전하십니다.
    쌀 두 포대에 담긴 의미를 잘 알기에 저도 마음이 든든하고 흐뭇합니다.
    감사합니다.

  3. 고광성 2019.12.18 15: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입사하고 처음으로 쌀을 받았습니다. 비옥한 땅에서 자란 쌀로 맛있는 밥과 풍미 넘치는 술을 담을 생각에 아내가 기뻐했습니다. 좋은 선물 준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4. 홍경표 2019.12.18 17: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쌀의 어원은 인도어로 '사리'라는 어원에서 유래되었다고 하며,쌀 미(米)자는 '八' '十' '八'로 나누어 보면
    쌀을 생산하는데에는 여든 여덞번의 손길이 든다는 의미로서 아주 소중한 곡식이라 할 수 있습니다

    어제는 모르는 핸폰으로 부터 전화가 와서 '우리집으로 택배가 잘못 온 것 같으니 찾아가라'는 연락을 받고
    그 집의 동,호수를 알아보니 꽤 떨어진 곳에 있어 퇴근후 찾아가 보니 강화섬 쌀 2포대가 있어
    난감한 표정을 짓고 낑낑 대고 있던중, 그 집 주인이 문을 열고 운반을 도와주겠다고 하길래
    고맙다고 하면서 '매년 회장님께서 전 직원 모두한테 2포대씩 보내주신다'고 하니까
    무척 부러워하길래 같이 운반해 오면서 우리 회사 자랑을 엄청했습니다.그리고 속 마음으로 '이거 한포대를
    나누어 줘야 되나 마나'갈등을 많이 느끼면서 집 까지 왔으나 이 귀하고 소중한 쌀은 직접 내가 밥을 해서
    먹어야겠다는 결심을 하고 집에 와서 쌀대신 과일로 보답을 하면서 이웃 사촌이라는 단어를 새삼 깨닫게
    되었습니다.매년 집으로 보내주시는 이 소중한 쌀이 이웃사촌의 정겨운 마음을 전달하게 되어서 더욱 뜻 깊은
    의미가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잘 먹겠습니다

  5. 이주섭 2019.12.19 07: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쌀의 소중함
    옛날 부모님과 장인, 장모님이 살아 계실때는 그래도 가을 농사 끝나고 쌀 몇포대 씩은 받아 그렇게 소중함을 모르다가 양가 부모님이 다 돌아가시고 난 후 조금씩 사먹는 쌀이 왜 그렇게도 빨리 없어지는지~~ 물론 그때는 애들 3명이 한참 자라는 시기라 쌀 소비도 많았지만
    요즘 년말 회사에서 주는 강화섬쌀 2포대가 그렇게 고마울수가 없네요
    각시에게도 항상 어깨가 조금 올라가는 편입니다
    고맙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부탁드립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