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회사는 현대건설이 주최하는 'H Leaders 우수 협력사'에 선정되었다. 4개 부문 15개 우수 협력사에 대한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임을 고려해 온라인(화상)으로 진행되었다. 우리회사는 엔지니어링사 회사로는 유일하게 H-Dynamic 부문의 우수 협력사로 선정되어 10월 15일에 열린 온라인 시상식에 홍경표 사장이 참석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시상식에 참석한 홍경표 사장.

 

우리회사는 현대건설과 함께 굵직굵직한 공공 분야의 공모사업에 참여해 왔다. 대표적인 프로젝트로는 부산에코델타시티 2단계 3공구 실시설계 기술제안, 고속국도 제400호선 김포~파주간 건설공사(제2공구) T/K 입찰(기본)설계,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 1공구 건설공사 T/K 입찰(기본)설계 및 실시설계, 서울세종고속도로 안성~구리 건설공사(제14공구) 입찰(기본)설계 등이 있다.

 

이렇듯 상징성 높은 프로젝트를 함께 수행하며 양사는 기술과 노하우를 공유해 왔다. 2020년 10월 현재 부산광역시 엄궁대교 건설공사 T/K 입찰(기본)설계 과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변동근 전무(국토개발본부 도시단지부)는 “현대건설과 함께한 공공 분야 공모사업에 지대한 공헌을 한 우리회사에 대해 감사하는 뜻으로 우수 협력사로 선정한 것 같다. 앞으로도 두터운 신뢰감을 바탕으로 동반자 관계를 이어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의 시상식에 현대건설 측에서는 박동욱 사장을 비롯하여 플랜트사업본부, 주택사업본부, 건축사업본부, 토목사업본부 등의 본부장들이 참석했다. 온라인 시상식에 참석한 홍경표 사장은 아래와 같이 인사말을 전했다.

 

안녕하세요. 건화 대표이사 홍경표입니다.
 
먼저 세계적인 글로벌 역량을 지닌 현대건설로부터 우수 협력사로 수상하게 된 것을 회사의 대표로서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현대건설과 파트너로 일하면서 많은 것을 보고 느끼고 배웠습니다.

 

건화는 올해 창립 30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짧은 역사이지만 100년, 200년 가는 영속 가능한 기업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우리회사는 정부에서 최근 추진 중인 그린 뉴딜 정책에 많은 관심과 연구를 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사업의 적극적인 발굴을 통해 현대건설과 건화가 서로 상생하기를 기대합니다.

 

앞으로도 현대건설의 발전과 성공을 위해서 우리의 역량을 다할 것을 약속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인사말을 마친 후 홍 사장은 현대건설 박동욱 사장과 나눈 대화를 통해 “코로나 사태로 해외사업이 난관에 처해 건설 산업 전반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어려운 국면을 이겨내기 위해 우리회사는 주택단지, 산업단지 등 민간사업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 이 분야에서도 현대건설과 협력관계를 맺고 싶다”고 말했고, 이에 박 사장도 깊은 관심을 표명했다는 전언이다.

 

온라인 시상식을 통해 선정 업체들이 상호 교류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Posted by kh20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종진 2020.10.16 1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대건설 우수협력사 수상 축하합니다. 어려운 상황에서 우리회사의 성장모습이 아름답습니다.

  2. 김명수 2020.10.19 1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엔지니어링사 회사로는 유일하게 H-Dynamic 부문의 우수 협력사로 선정됨을 진심 축하드립니다. 역시 으뜸가는 건화입니다

  3. 박상우 2020.10.20 09: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다이나믹 건화를 추진한 결과로 우연하게 H-다이나믹 부분 우수 협력사로 선정 된것같습니다.
    꾸준하게 셩장하여 서계로 미리로 도약 하는 위대한 건화입니다.

  4. 이기택 2020.10.21 2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건화와 현대건설은 1995년 첫 협업을 시작으로 40여건이 넘는 수많은 기간산업을 함께해온 Partner입니다.
    시평 1~2위의 업체로 국내 최초, 세계1등을 추구하고 있어 지속적으로 저희 건화도 함께 "We Build Tomorrow" 하기를 기원합니다.